6월 9일 주문성공 후, 배대지를 거쳐 오늘 오후에 받았습니다. 미국내 배송이 18일부터 떴으니 열흘 정도 걸린 셈이네요.

쉬핑정보를 통해 미국대륙을 횡단하는 걸 매일 체크하는 것도 나름 재밌더군요.

 

이번 박스는 유독 뭐가 많이 붙어있네요.
역시 공홈 주문이면 빠지지 않는 마이크로 메즈잇이 들어있습니다.
오랜만에 철재 런치박스 케이스입니다.

박스 디자인을 통해 베이퍼는 그래피티 예술가임을 보여줍니다.

 

오픈
3단 트레이로 구성. 맨아래에는 스티커가 들어있습니다.
다양한 모양의 그래피티 스티커. 디오라마 벽에 붙여서 활용할 수 있겠네요.

후즈의 첫번째 멤버 베이퍼 입니다. 깔끔하고 단단해 보입니다.

 

복근이 장난 아니네요. 팬티가 살짝 보이는게 킬링 포인트.

이번에 새로 선보인 머리 재질입니다. 약간 벨벳소재 느낌도 나구요. 보슬보슬 한게 만지는 재미가 있네요.ㅋ

 

크기 비교입니다. 평균적인 6인치 크기 정도예요.

조끼의 지퍼가 1/12 스케일에 어색하지 않게끔 하려고 축소하다보니 매우 작고 섬세해서 잘 다뤄야 하겠더라구요. 

 

고메즈 헤드와도 잘 어울려요.

캔스프레이는 베이퍼의 중요한 아이템이라 신경을 많이 쓴것 같습니다. 종류도 다양하고 뚜껑이 분리되며 흔들면 실제처럼 달그락달그락 소리도 납니다.

 

 

급하게 만져보며 찍느라 자켓입은 모습도 빼먹고 미쳐 다루지 못한 악세서리가 많네요.

 

도색이야 메즈코를 접하신 분이라면 다 아실테고 소체의 가동성도 좋습니다. 다만 정면을 보는 노멀헤드가 없다는 게 살짝 아쉽네요. 

배송비 포함 약 $140 조금 넘는 가격을 지불했지만 부속된 의류들과 악세서리로도 그 값어치가 충분한 제품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다른 후즈 멤버들도 기대됩니다.

 

 

'Talk about Figure > 따끈따끈 득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맥팔레인 배트맨 클래식 TV시리즈  (0) 2021.07.19
Hoodz: Vapor 도착  (0) 2021.06.28
이베이에서 건진 물건들  (0) 2021.05.14
메즈코 토이즈 페어 2021 한정판 도착  (0) 2021.03.19
첫 일마존 주문  (0) 2021.03.13
어제의 택배  (0) 2021.02.24
Posted by imagedus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마존에서 온 따끈따끈한 박스

 

매우 길어서 놀람
범인은 바로 이 기다란 흰색박스

정식 제품명은 Diorama Sheet PRO-M Asian City 입니다.

 

사이즈는 600 X 900mm

펼치면 꽤 큰 느낌이 듭니다.

 

일단 대충 걸쳐 놓고 테스트

생각보다 그럴듯하게 나오는 것같아 제대로 세팅해서 찍어 봤습니다.

 

역시 뭔가 배경이 있으면 사진찍을 맛이 나네요.

 

출장 나온 고로상
'배가 고파졌다...!'

 

도시거리, 공장, 자연, SF 등 다양한 배경이 테마별로 있는것 같고 사이즈는 S와 M이 있는데 M정도 돼야 6인치 여러개를 놓고 찍을 수 있겠더라구요.

 

가격은 M사이즈 기준으로 1천엔에서 3천엔대로 들쑥날쑥합니다. 몇주 지켜봤더니 시기별로 등락하기도 하더라구요. 왜인지는 모르겠어요. 

 

마침 마음에 드는 이미지의 상품이 3천엔에서 1천2백엔으로 떨어져서 호기심에 하나 구매해 봤습니다. 딸려온 팸플릿을 보니 시트지 재료가 플라스틱 레진이라는군요. 그래서인지 쉽게 구겨지지 않고 조명에 의한 반사도 없습니다. 프린트 상태도 고급지구요. 

 

기대보다 훨씬 만족스런 제품이었지만 배경지 하나 가격으론 좀 과한것 같아요.

 

'Talk about Figure > 그냥저냥 Figu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든 것이 끝장난 개구리 마스코트 피규어  (0) 2021.07.17
애벌레 캡슐토이  (0) 2021.07.01
디오라마 시트  (0) 2021.06.04
뚱토르 의상 세트  (0) 2021.05.14
1/12 화학공장 디오라마  (0) 2021.04.10
도쿄에서 뽑은 캡슐토이들  (0) 2019.03.19
Posted by imagedus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품명 : Spider-Man Into the Spider-Verse SV-Action Miles Morales 
제조사 : Sentinel Toys 
출시년도 : 2021년 05월 하순
스케일 : 6인치 
패키지 : Window Box

 

몇달전에 출시정보를 보고 마펙스냐 센티넬이냐 고민하다가 마펙스의 마일스 모랄레스가 먼저 출시되었고 몇가지 아쉬운 부분때문에 센티넬을 예약했었습니다.

 

박스 전면
후면
측면

패키지 / ★★★

보통 마펙스의 박스보다 조금 큽니다. 모랄레스의 검은 슈트처럼 메인칼라는 블랙이네요. 만화의 칸을 이용한 디자인 센스가 돋보입니다. 마펙스 박스 디자이너는 이걸보고 반성 좀 해야 할듯.

 

이 책자는...
사용설명서입니다.
트레이는 2단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슈트 모습

조형 / ★★★☆

매우 안정적인 모습입니다. 마펙스의 마일스에 비해 바디나 팔다리가 약간씩 더 두껍더군요. 슈트의 텍스쳐도 선명하구요.

다 마음에 드는데 목이 좀 짧은것 같아요.

 

평상복 모습

마스크 벗은 헤드는 마펙스보다 더 원작 느낌에 가까워 보여요. 다만 정면을 보는게 아니라 좀 미묘하네요. 마펙스처럼 마스크를 반쯤 올린 헤드도 있었으면 좋았을텐데요. 

전고는 약 13 cm 입니다.

 

도색 / ★★★★

살짝 광이 나는 마펙스 마일스 모랄레스에 비해 센티넬은 눈을 제외한 다른 부분은 무광인 점이 마음에 듭니다. 가슴의 거미문양이 쨍~합니다. 도색이 밀리거나 번진 곳을 찾기 힘드네요. 센티넬은 QC가 괜찮은가요? 

가동성 / ★★★

관절은 적당히 뻑뻑하고 가동시 아우트라인이 무너지지 않는것도 장점이네요.
가동 범위는 마펙스나 S.H.피규아츠 수준입니다. 스파이더맨 특유의 아크로바틱한 포즈는 센티넬도 안되는군요. 그리고 점퍼를 입히면 가동에 제약이 많아 집니다. 연질이지만 바람에 날리는 모습이라 팔의 움직임에 방해가 있습니다. 반바지도 그렇구요.


손목이 회전만 가능하고 힌지(Hinge) 관절이 없어 의아했습니다. 엄청 불편한건 아니지만 제약이 느껴지는게 사실입니다.

 

악세서리 / ★★★☆

교체용 헤드 2개, 의상 세트 (점퍼, 후드 2 종, 반바지, 스니커즈), 교체용 손 12개(스프레이 캔을 쥔 손 포함), 거미줄 3개, 스마트폰, 헤드폰, 해머, 받침대 등입니다.

풀린 운동화끈까지 넣어준 센스는 좋은데 표정이 다른 마일스 헤드 하나가 더 있었으면 좋았을뻔 했네요. 

 

상체 빼곤 다 갈아야하는 방식이 번거롭긴 합니다만 가격이 더 오르는 것보다는 낫죠.

마펙스나 S.H피규아츠는 손목 교체시 불안불안한 부분이 있는데 요놈은 꽤 튼튼하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가격대 성능비 / ★★

정가는 11,000엔 입니다. 국내 피규어샵들은 12만~14만대의 가격으로 예약을 받았습니다. 6인치가 왜 이리 오른걸까요.ㅜㅜ

그래서 전 이번에 색다른 루트로 예약을 했는데 알라딘에서 했답니다. 네, 온라인 서점요. 가격은 136,130 원에 무료배송이었으니 싼 가격은 결코 아니죠. 하지만 외국도서 쿠폰과 마침 갖고 있던 해피머니 상품권을 써서 10만 안쪽으로 구매했습니다. 

그렇다 하더라도 6인치 한체에 10만원은 늘 부담이 크죠.

 

마펙스의 피터 B 파커와 함께

전체 평가 / ★★★

장점은 내구성이 좋고 도색과 몰드가 선명합니다.

단점은 슈트상태에서 목이 짧아 보이고 손목가동의 문제, 연질의 의상이 가동성을 떨어트린다는 정도입니다. 

마펙스의 마일스 의상이 좀더 그럴듯했다면 센티넬로 가지 않았겠지만 구매부터 여러모로 재미있는 경험이었습니다.

 

 

* 기존 방식의 리뷰보다는 훨씬 가볍게 가기로 했습니다. 그래야 하나라도 부담없이 쓸것 같아서요. 어차피 요즘은 영상의 시대이니 누가 글로 리뷰를 보겠습니다. 그냥 개인기록에 의미를 두려합니다.

 

** 아, 알라딘 얘기 조금만 더, 피규어 전문샵이 아니기에 리스크가 큽니다. 만약 사정상 제품확보를 못했다며 환불해주께. 끝~ 이래도 딱히 따지기도 애매합니다. 받기 전까지 조마조마했거든요.

지난 5월 말경에 해외리뷰가 뜨기 시작하고 며칠지나 6월 1일에 받았으니 보통 국내 피규어샵 보다 오히려 빨리 받은 셈이죠. 처음 경험이라 이게 통상적인 건지, 운이 좋은건지 모르겠습니다.

Posted by imagedus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오래 묻어 두었던 장난감들을 다시 꺼내어 요리조리 살펴보고 추억합니다. :-)
imagedusk
Yesterday25
Today19
Total217,978

달력

 « |  » 2021.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