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일요일에 집사람의 지인 댁을 방문했는데 근처에 토이저러스가 있다며 아이들 데리고 갔다오라더군요.
별 생각없이 갔었는데 계산대 근처 특별할인코너에 이넘들이 굴러 다니고 있었습니다.
딱히 갖고 싶던건 아니었지만 가격을 보고 덜컥 구매했네요.


생각해보면 토이저러스 개장 당시엔 '피규어'코너라고 따로 있었는데 지금은 없어진것 같습니다.
아마 판매가 부진해 코너를 없애고 세일처분 하고 있나봅니다.

실적이 좋았더라면 다양한 상품들을 저렴하게 구할 수도 있었을텐데 안타까운 일이지요.ㅜ.ㅜ

'Talk about Figure > 따끈따끈 득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벤져스 in 마트  (3) 2012.04.25
범블비와 래칫  (0) 2011.04.04
그들이 왔습니다.  (2) 2011.01.27
새로 들여온 피겨들  (2) 2010.07.14
어린이날 선물  (5) 2010.05.10
뜻밖의 득템  (0) 2009.12.07
Posted by imagedusk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오래 묻어 두었던 장난감들을 다시 꺼내어 요리조리 살펴보고 추억합니다. :-)
imagedusk
Yesterday25
Today2
Total208,969

달력

 « |  » 202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